상단여백
HOME 세정 조세뉴스
올해 세무사 최소 선발인원 700명…작년 수준

세무사자격심의위원회는 2020년도 제57회 세무사 자격시험 최소 합격 인원을 작년과 같은 수준인 700명으로 결정했다고 3일 밝혔다.

성실신고 확인제도 도입 등에 따른 수요 증가 요인과 세무대리업계의 경쟁 심화 등 감소 요인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는 게 위원회의 설명이다.

세무사 자격시험 선발 기준은 제1차 시험의 경우 영어 과목을 제외한 나머지 각 과목당 40점 이상(100점 만점)인 동시에 전 과목 평균 60점 이상이다. 제2차 시험에서는 예외 과목 없이 각 과목 40점 이상(100점 만점)이면서 과목 평균이 60점 이상이어야 합격할 수 있다.

다만 이 기준으로 합격 인원이 최소 기준에 미달할 경우에는 각 과목 40점 이상자 가운데 전 과목 평균 점수가 높은 순으로 합격자를 채워 넣는다.

1차 시험은 5월 9일, 2차 시험은 8월 8일에 서울, 부산, 대구, 광주, 대전, 인천에서 치러진다.

응시자는 한국산업인력공단에서 운영하는 국가자격시험 사이트(www.Q-net.or.kr/site/semu)에서 원서를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저작권자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