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세정 사회경제
'나트륨·당류 줄인 든든한 혼밥은?'…식약처, 경연대회 열어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나트륨이나 당류를 줄인 식사 메뉴를 개발·보급하기 위한 '나트륨·당류 저감 요리 경연대회'를 연다고 1일 밝혔다.

경연 주제는 나트륨·당류를 줄이고 영양을 고려한 '혼밥'(혼자 밥 먹기) 조리법이다.

만 15세 이상에서 만 30세 이하의 팀을 구성해 7월 한 달간 온라인에서 신청하면 된다. 서류 심사를 통과한 혼밥 메뉴와 조리법은 9월 11일 서울에서 열릴 예정인 본선 대회에서 뽐낼 수 있다.

심사는 조리학과 교수, 주방장으로 구성된 심사위원과 사전에 모집한 '국민 맛 평가단'이 한다. 최우수상, 우수상 등 우수한 10개 팀에는 식약처장상과 상금을 수여한다.

이번 대회는 EBS 방송을 통해 준비 과정과 경연 현장 등을 생생히 다룰 예정이다.

수상작은 자세한 조리법과 영양소 함량 등 정보를 담은 전자책으로도 만들어 식품안전나라 누리집(www.foodsafetykorea.go.kr)에 게시할 계획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일상에서 저염·저당 식사를 실천하기 위한 사회적 관심을 유도하고, 쉽게 활용 가능한 메뉴 개발 및 보급을 확대해 나트륨·당류 줄이기 환경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블로그(www.blog.naver.com/mfds_nadown)와 '삼삼·당당하게 나트륨·당류 줄이기' 페이스북 페이지(www.facebook.com/mfdsna)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