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세정 사회경제
"잡곡밥 많이 먹을수록 유방암 위험 낮아져"서울대 신우경 박사 "잡곡밥 통곡물 식이섬유가 암 예방"

잡곡밥을 많이 먹을수록 유방암 위험이 낮아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신우경 박사·강대희 교수팀은 2004∼2013년에 걸쳐 40∼70세 여성 9만3천306명을 분석해 이런 연관성을 확인했다고 30일 밝혔다.

연구팀은 흰 쌀밥을 많이 먹고 잡곡밥을 적게 먹는 여성은 잡곡밥을 많이 먹는 여성보다 유방암 발생 위험이 35% 더 높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하루 3회 이상 잡곡밥을 섭취하는 여성은 하루 1회 이하로 섭취하는 여성보다 유방암 발생 위험이 33% 낮았다. 잡곡밥을 많이 섭취할수록 발병 위험이 낮았고, 흰쌀밥 식사는 유방암 위험을 높였다.

연구팀에 따르면 잡곡밥에 포함된 통곡물의 식이섬유가 배설물의 부피를 늘리고 발암물질의 흡수를 감소 시켜 암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 통곡물의 비타민 E도 발암물질과 세포의 상호작용을 차단하며, 식물성 에스트로겐은 유방암 세포 증식을 억제하는 성질이 있다.

<저작권자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