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회무 일반회무
6월에도 `세무사 역할 홍보' 라디오 CM·공익캠페인 광고 전국에서 방송6월 성실신고 기간에 맞춰 세무사 역할과 납세자가 세무사를 만나 얻는 효과 알려
이달 1일부터 30일까지 KBS, MBC, SBS, TBS 등 라디오 주요 프로그램에서 방송

“아빠, 우리 아파트 양도세 냈어요?”
“응, 머리가 아팠는데.. 세무사 덕분에 잘 끝냈거든”
“아빠 걱정 많이 했잖아요”
“복잡하고 어렵다고만 생각했는데 앞으로 모든 세금 문제는 세무사에게 맡겨야겠어!”

 

한국세무사회는 지난달에 이어 세무사 역할을 알리는 라디오광고를 새롭게 제작해 6월 한달간 공중파 라디오 방송(KBS, MBC, SBS, CBS, TBS)을 통해 전국에서 방송된다.


이번 광고의 메인 주제는 `납세가 편해지면 일상이 더 행복해집니다' 2편으로 보다 현실적인 세금 고민을 녹여내 세무사 도움을 받으면 세금 부담을 줄여 즐거운 납세를 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부녀간의 일상적인 대화 형태로 풀어냈다. 


지난 1편에서는 종합소득세 신고기간을 겨냥해 세무사를 통해 소득세 고민을 해결하고 즐거운 납세를 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담았으며, 이번 2편에서는 부동산 세금과 관련하여 양도세 고민을 해결하여 즐거운 납세를 할 수 있다는 의미를 전달한다.


라디오광고를 청취한 임충식세무사는 “5월달 야근하면서 사무실에서 직원들과 같이 라디오를 들으면서 일하는데 세무사회 광고가 나와 많이 반가웠다”며 “앞으로도 세무사회가 지금처럼 세무사 역할을 널리 홍보하여 국민들 곁에 세무사가 가까이하고 있다는 것을 알려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광고는 지난달과 동일하게 20초 분량의 라디오CM은 KBS, MBC, SBS, CBS 방송을 통해 전국으로 송출되며, 아나운서의 내레이션을 추가한 40초 분량의 공익캠페인 광고는 TBS 교통방송을 통해 서울과 수도권에 6월 한 달간 매일 송출된다.


광고편성도 각 방송사에서 청취자가 많은 인기프로그램인 `두시 탈출 컬투쇼', `박명수의 라디오쇼', `여성시대', `싱글벙글 쇼', `김현정의 뉴스쇼', `김어준의 뉴스공장' 등 프로그램 중간중간에 삽입되어 전 국민에게 세무전문가이자 경제전문가인 세무사의 역할을 알려줄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세무사회 원경희 회장은 “5월 라디오광고를 통해 국민들에게 복잡하고 어려운 세금고민은 조세전문가인 세무사의 상담을 통해 해결될 수 있다는 부분이 많이 홍보됐다”며 “회원 및 직원뿐만 아니라 더 많은 국민들이 라디오를 듣고 세무사 역할을 알 수 있도록 회원 여러분들이 많이 알려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세무사신문 제821호(2022.6.2.)

<저작권자 © 세무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세무사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