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회무 세무뉴스
국세청 차장 김태호·서울청장 강민수·중부청장 김진현 임명

국세청이 김창기 청장 취임 이후 첫 고위직 인사를 지난 7일 단행했다.
본청 차장에는 김태호 대구지방국세청장이 임명됐다.


김 신임 차장은 행정고시 38회로 공직에 입문해 국세청 개인납세국장, 자산과세국장, 전산정보관리관 등 주요 보직을 거쳤다.


국세청은 김 차장에 대해 "대구지방국세청장으로 재직하며 성실 납세 문화를 조성하는 등 안정적 세수 확보에 기여하는 한편, 탈세 행위에 대해서는 엄정한 세무조사를 시행해 세법 질서를 바로 세우는 데 기여했다”고 설명했다.


신임 서울지방국세청장에는 강민수 대전지방국세청장을 선임했다. 강 청장은 행시 37회로 공직 생활을 시작한 후 국세청 법인납세국장, 징세법무국장, 기획조정관 등 보직을 거쳤다.
중부지방국세청장에는 행시 38회로 국세청 개인납세국장, 중부청 조사2국장 등을 거친 김진현 국세청 법인납세국장이 임명됐다.


고위공무원단 나급인 대전지방국세청장에는 이경열 서울지방국세청 송무국장, 광주지방국세청장에는 윤영석 국세청 정보화관리관, 대구지방국세청장에는 정철우 국세공무원교육원장이 각각 임명됐다.

 

세무사신문 제824호(2022.7.16.)

<저작권자 © 세무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세무사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