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세정 사회경제
"기업사냥꾼 무자본 M&A 관련 불공정거래 5년간 34건""기업사냥꾼 무자본 M&A 관련 불공정거래 5년간 34건"
고용진 의원 금융감독원 자료…"2천951억원 부당이득"

질의하는 고용진 의원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더불어민주당 고용진 의원이 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의 금융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질의하고 있다. 2019.10.4 toadboy@yna.co.kr


최근 5년간 무자본 인수합병(M&A) 관련 불공정 거래를 조사한 결과 34건이 적발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고용진 의원이 8일 금융감독원에서 받은 자료에 따르면, 금감원은 2015∼2019년 34건의 무자본 M&A 관련 불공정 거래를 적발해 231명을 수사기관에 고발하거나 통보하는 조치를 했다.

적발된 이들은 불공정 거래를 통해 2천951억원 상당의 부당이득을 얻은 것으로 파악됐다.

유형별로 보면 허위공시 등 공시 위반이 31건으로 가장 많았다. 부정 거래 17건, 미공개 정보 이용 14건이 뒤를 이었다.

고 의원은 "시장 투명성을 저해하는 기업사냥꾼의 불공정거래 행위에 대해 금융당국이 시장 모니터링을 강화해야 한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고용진 의원실 제공]

<저작권자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