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세정 조세뉴스
"장애인·어르신 세금 편하게 내세요" 서울시 특화 서비스보이는 ARS·무인납부기 신설…지방세·수도요금 납부
서울시는 장애인과 고령층을 위한 세금 납부 서비스를 신설한다고 5일 밝혔다.

우선 청각장애인을 위해 '보이는 ARS(자동응답)'서비스를 전날 개시했다. 이용자가 스마트폰을 이용해 ARS(☎ 1599-3900) 번호로 전화를 걸면 안내 화면을 보며 지방세와 상하수도요금을 납부할 수 있다. 기타 세외수입 조회와 납부, 지방세 환급금 신청도 가능하다.

보이는 ARS 서비스는 안드로이드폰과 아이폰 모두 이용할 수 있지만, 안드로이드폰은 T전화 애플리케이션이나 콜게이트 런처(ARS 내장) 앱이 있어야 한다.
 
서울시 보이는 ARS 세금납부 서비스
[서울시 제공]


서울시는 휠체어 이용자와 고령층을 위한 무인납부기도 설치한다.

새로 설치하는 무인납부기는 기존 ATM(현금자동입출금기)이나 무인공과금납부기보다 높이가 낮고, 이용자 눈높이에 맞게 화면을 위아래로 조절할 수 있다.

200% 화면 확대 기능과 글자·배경 등을 검은색과 흰색으로 표시할 수 있는 '고대비 기능'도 도입했다.

서울시는 6일부터 2주간 마포구청과 궁동종합사회복지관에서 무인납부기를 시범 운영하고, 이달 말까지 시청·25개 자치구청 등 총 36곳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서비스 이용 중 불편 사항은 서울시 ETAX 고객센터(☎ 1566-3900)로 문의하면 된다.

세금 무인납부기
[서울시 제공]

<저작권자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